티스토리 뷰



 

 

가수 거미가 2일 광주-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2014 한국야쿠르트 세븐 프로야구' 기아 타이거즈와 NC 다이노스 경기에 앞서 승리기원 시구를 했습니다.

 

이날 시구자로 초청된 가수 거미는 애국가도 불렀습니다.

 

거미는 애국가도 호소력 짙은 목소리로 불렀습니다.

 

마운드에 오른 거미는 멋진 하이킥으로 볼을 던졌습니다.

 

하지만 이런 공은 포수에게 날아가지 못하고 바닥에 떨어졌군요.

 

많이 아쉬워합니다. ㅎㅎ

 

가수 거미의 시구 사진 직접 보실게요.

 

 

 

 

 

 

 

 

 

 

▼▼ 사진이 마음에 드시면 아VIEW ON 버튼을 눌러주세요.▼▼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