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가수 아이비가 섹시한 강속구 시구를 해 눈길을 끌었습니다.

 

가수 아이비는 28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LG 트윈스와 롯데 자이언츠의 경기에서 LG 트윈스의 승리를 위한 시구를 했습니다.

 

몸매가 그대로 드러나는 LG 유니폼과 스키니진을 입고 등장한 아이비는 LG의 승리를 위해 짧지만 강력하게 파이팅을 외쳤습니다.

  

 

경기전 LG 마무리 봉중근에게 사사받은 아이비는 올 시즌 가장 강력한 시구를 선보여 잠실을 찾은 팬들을 깜짝 놀래켰습니다.

 

그 덕분인지 LG는 롯데를 상대로 4-0 완봉승을 거뒀습니다.

 

 

아이비는 시구 후 자신의 블로그를 통해 "시구하고 야구보는 중, 짜릿하구만, LG 트윈스 화이팅"이라는 소감을 나타냈다고 합니다.

 

이어 "시구 포즈는 봉중근 선수님께 배웠는데 완전 망함, 봉 선수님 죄송합니다"라며 애교있는 멘트를 남겼다고 합니다.

 

사진찍느라 직접 보지는 못했지만 아이비는 강속구 시구는 타자 등 뒤로 공을 날려 보는 이들로 하여금 절로 웃음을 짓게 했다고 합니다.

 

 

 

 

 

 

 

 

 

 

▼▼ 사진이 마음에 드시면 아VIEW ON 버튼을 눌러주세요.▼▼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