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제가 지금까지 사진을 찍은 K리그 경기에서 가장 많은 골을 봤습니다.

무려 6개의 골....

전북 현대가 6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18 아시아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ACL) E조 조별리그 3차전에서 김신욱의 해트트릭과 한교원, 로페즈, 최보경의 릴레이 골에 힘입어 중국 톈진 취안첸을 6-3으로 꺾었습니다.  

경기 초반 전북 현대는 톈진 취안첸의 기습 골에 쪼금 아주 쪼금 당황해 하는 듯 했습니다.

하지만 K리그 1위 팀은 달랐습니다.

뭐 전혀 흔들림 없이 마구 마구 골을 성공시켰습니다.

김신욱은 오프사이드만 아니었으면 무려 4골을 성공시킬뻔 했습니다.

전반 24분 김신욱의 헤딩골.

전반 42분 한교원의 다이빙 헤딩골.

전북은 후반에도 톈진을 매섭게 몰아 쳤습니다.

후반 11분 로페즈의 추가골.

후반 15분 김신욱의 추가골.

헉, 마감을 해야해.... 김신욱이 오늘 경기의 주인공이 될듯하니..... 빨리 마감을 해야지....

그런데 4분뒤인 19분에 또 골을 성공시키며 해트트릭을 기록해 버리네요.

마감을 못하겠어.... 마감좀 하자.....

그렇게 어렵게 마감을 하고 나니 또 골을 넣는군요.

후반 27분 최보경의 쐐기골.

골이 많이 나면 마감도 많이 해야 한답니다.

무려 6골로 완성된 전북의 승리입니다.

마감한 사진은 약 70여장 이지만 많이 추려 봤습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