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배우 김희정이 23일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준플레이오프 4차전에서 시구를 했습니다.

볼륨감 넘치는 짧게 개조한 넥센 유니폼을 입은 김희정은 지난 2000년 드라마 '꼭지'로 데뷔해 지금까지 다양한 드라마와 영화에서 아역배우 출신다운 탄탄한 연기력을 선보여 왔습니다.

현재는 JTBC 예능프로그램 '어썸피드'에 출연해 남다른 예능감으로 대중들의 많은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배우 김희정의 승리 기원 시구 덕분일까요?

넥센 히어로즈는 한화 이글스를 꺾고 플레이오프에 진출했습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