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울산 모비스가 KBL 최초 3시즌 연속 챔피언에 등극했습니다.
이로서 KBL 최다인 6번째 챔피언 트로피도 들어올렸습니다.
특히 양동근은 3번째 플레이오프 MVP에 선정되었습니다.


KBL 포토                                              

 

 

울산 모비스는 4일 원주종합체육관에서 열린 2014-2015 KCC 프로농구 챔피언결정 4차전에서 원주 동부에게 81–73으로 꺾고 4전승으로 통합우승을 차지했습니다.
 
양동근은 22점 6리바운드 5어시스트로 팀을 승리로 이끌었습니다.
 
문태영도 20점 8리바운드 4어시스트로 제몫을 다했습니다.
 
모비스는 2013년부터 3년 연속 챔피언에 등극했습니다.
 
이날 경기는 제가 직접 보지는 못했습니다.
 
울산 모비스 우승 기념으로 대한민국 최고의 치어리더이며 울산 모비스 대표 치어리더인 박기량의 신나는 치어리딩 화보를 선보입니다.
 
이제 프로농구가 울산 모비스의 우승으로 모든 일정이 끝이 났습니다.
 
하지만 박기량은 구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팬들 앞에 다시 설것입니다.
 
여전히 대한민국 최고의 치어리더로 많은 팬들의 박수갈채를 받으며 야구장에서 롯데 자이언츠의 승리를 위해 힘찬 치어리딩 공연을 펼칠것입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