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배우 엄현경이 유니폼을 갖춘 개념 시구로 화제군요.

엄현경은 18일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 삼성 라이온즈와의 경기에서 두산 승리기원 시구를 했습니다.

이날 엄현경의 시구 패션은 여자 야구 선수를 보는듯 했습니다.

두산 베어스 로고가 찍힌 정식 유니폼에 다른 연예인들과 다르게 일부러 볼륨감을 의식하지도 않은, 말 그대로 유니폼이었습니다.

유니폼 제대로 갖춘 엄현경의 완벽한 개념시구입니다.

엄현경은 최근 종영한 드라마 <피고인>에서 선호의 아내 나연희로 열연했습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