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배우 배윤경이 16일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넥센 히어로즈와 KIA 타이거즈의 경기에서 시구를 했습니다.

밑단을 짧게 줄인 개량 유니폼을 입고 등장한 배윤경은 포수 박동원에게 사인을 잠시 보내고(물론 이건 혼자 하는 이벤트겠죠. ㅎㅎ) 멋진 폼으로 공을 던졌습니다.

투구 동작에서 살짝 드러난 속옷 때문에 아슬아슬 했지만 큰 무리없는 시구였습니다.

배우 배윤경은 건국여신으로 잘 알려져 있으며 구두 디자이너, 모델도 했다고 나오는군요.

지난해 케이블TV 예능 <하트시그널>로 인기를 끌었습니다.

그녀는 웹드라마에도 출연을 했으며 최근에는 KBS 월화드라마 <우리가 만난 기적>에서 선혜진(김현주 분)의 어린 시절 역할을 맡아 주목을 끌었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