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드디어 한화 이글스가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3차전에서 1승을 챙겼습니다.

넥센 히어로즈의 홈인 서울 고척스카이돔으로 옮긴 한화는 그래도 믿고 보는 김태균의 한방으로 4-3 승리를 거뒀습니다.

한화는 22일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 3차전 넥센과의 경기에서 초반 대량득점 기회를 ‘삼중살’로 놓쳤고 실책과 폭투로 동점을 내주는 좋지 않은 흐름의 경기를 이어 갔습니다.

김태균은 3차전에서 5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3-3 팽팽하게 맞선 9회초 무사 1루 상황에서 넥센 이보근의 초구 를 때려 우중간을 갈랐고 번트 실패로 고개를 숙이고 있던 1루주자 이성열은 거침없이 홈까지 내달려 귀중한 1승을 챙겼습니다.

고척 스카이돔으로 옮겨 열린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 3차전 화보입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