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영광에서 열리는 제52회 대통령금배 전국고등학교 축구대회의 홈팀 영광FC가 첫 4강 진출을 했습니다.

영광FC 박경민은 8일 전남 영광군 영광스포티움 신설A구장에서 열린 제52회 대통령금배 고교축구대회 8강 인천 하이텍고와 경기에서 전반 33분 교체투입된 뒤 선제골과 결승골을 터뜨리며 팀의 3-1 승리를 이끌었습니다.   

박경민은 0-0으로 팽팽히 맞선 전반 33분 3학년 포워드 김강민과 교체돼 그라운드를 밟았습니다. 

그리고 6분만에 선제골을 터뜨렸고 하이텍고가 후반 12분 동점골을 넣어 1-1 균형이 맞춰지자 다시 후반 22분 주장 김율의 패스를 받아 다시 골망을 흔들었습니다.   

후반 33분 김율이 3번째 골을 성공시켜 3-1로 달아나며 4강 진출을 결정 지었습니다.


8일 2번째 경기인 미리보는 결승 타이틀이 붙은 인천 부평고와 서울 보인고의 대통령금배 영원한 라이벌 경기는 승부차기까지 가서야 승부가 났습니다.

부평고는 보인고와 경기에서 전후반을 1-1로 비긴 뒤 승부차기에서 5-4로 승리, 4강에 합류했습니다. 

보인고가 전반 13분 한준영의 선제골로 리드를 잡았지만 유승빈이 찬 프리킥이 그대로 골이 되면서 동점이 됐습니다.  

승부차기에서 보인고 1번 키커 신재혁의 슈팅을 부평고 골키퍼 이세훈이 막아내며 결국 부평고의 승리로 끝이 났습니다. 

고등학생들의 경기인 대통령금배에서는 부모님들의 응원전도 장난이 아닙니다.

심판 판정 하나하나에도 즉각적인 반응을 보이며 흥분과 박수와 환호와 야유를 보냅니다.

이제 결승을 얼마 남겨 놓지 않은 대통령금배의 8강전 사진 화보입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Total
8,886,996
Today
552
Yesterday
749
링크
«   2019/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