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삼성화재가 3일 열린 2013-14시즌 NH농협 V리그 남자부 챔피언결정전 4차전에서 현대캐피탈을 꺾고 3승1패의 전적으로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삼성화재는 2005년 V리그 출범 후 챔피언결정전 8번째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또한 7시즌 연속 우승과 통산 5번째 및 3년 연속 통합우승(정규리그 1위, 챔파언결정전 우승)을 달성했습니다.

 

레오는 레프트에서 뛰며 공격만 전담하지 않고 서브 리시브와 수비에도 가담하면서도 정규리그 29경기에서 1천84점 공격성공률 58.57%를 기록, 삼성화재 공격을 주도했습니다.

 

이번 챔피언결정전 4경기에서도 레오는 134점에 공격성공률 57.34%를 기록했다고 합니다.

 

경기당 평균 33.5점이죠.

 

우승이 확정된 뒤 MVP로 선정된 레오는 취재진과의 인터뷰에서 "하느님이 허락하는 한 한국에 남아있을 생각"이라며 "삼성화재가 아니면 다른 팀에서 뛰지 않는다. 지금의 나를 만들어준 팀이 삼성화재다"라며 "다른 해외 리그에도 갈 생각은 없다"고 강조했다고 합니다.

레오를 상당기간 한국에서 볼 수 있을것 같습니다.

 

 

 

 

 

 

 

 

 

 

 

 

 

 

 

 

 

 

 

▼▼ 사진이 마음에 드시면 아VIEW ON 버튼을 눌러주세요.▼▼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Total
8,939,969
Today
187
Yesterday
858
링크
«   2019/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