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열일곱번째 부산국제영화제가 4일 부산 해운대구 우동 영화의 전당에서 열려 레드카펫을 지나는 여배우들과 잘생긴 남자 배우들을 보는 재미가 쏠쏠했습니다.


올해로 17회를 맞이한 부산국제영화제는 아시아권은 물론 평소 국내 관객들이 접하기 어려웠던 세계 각국의 영화들을 대거 초대해 75개 나라의 영화 304편을 상영한다고 합니다.

 

개막식 사회는 국민배우 안성기와 중국 여배우 탕웨이가 맡았고 개막작은 육검청 감독의 홍콩 액션 '콜드 워'(주연: 유덕화, 곽부성, 이치성, 양가휘, 바이런 만)가 상영됐습니다.

 

이번 영화제 레드카펫에는 이병헌, 한가인, 정우성, 유지태, 남규리, 배수지, 문근영, 김사랑, 박하선, 지성, 최강희, 김선아, 박효주, 김아중, 이정진, 이연희, 구혜선, 강소라, 김혜나, 엄지원, 이희준, 강예원, 김효진, 오연서, 전혜빈, 강지환, 오지호, 정겨운, 고아라, 유승룡, 온주완, 정석원, 류현경,  마동석, 조민수, 구은애, 윤계상, 조성하, 문소리, 이기우, 조여정, 김강우, 문정희, 이병준, 조정석, 김고은, 박시연, 조진웅, 김남길, 박시후, 김민종, 박신혜, 이윤지, 박희순, 이정현, 최정윤, 배수빈, 이제훈, 김영광, 봉태규, 이종석, 한예리, 김윤혜, 사희, 이필모, 한혜진, 김주혁, 성준, 이현우, 홍은희, 김태훈, 소이, 이환, 황우슬혜, 홍소희, 김형준, 심이영 등 많은 남여 배우들이 참석했습니다.

 

이름도 잘 모르는 연예인들이지만 예쁘게 나온 사진들을 모아 봤습니다.

 

특히 대선 주자인 박근혜, 문재인 후보도 레드카펫에 참석했습니다.

 

즐감 하세요.

 

 

 

 

 

 

 

 

 

 

 

 

 

 

 

 

 

 

 

 

 

 

  

 

 

 

 

 

 

 

 

 

 

 

▼▼ 사진이 마음에 드시면 아VIEW ON 버튼을 눌러주세요.▼▼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Total
9,186,913
Today
1,347
Yesterday
1,798
링크
«   2020/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