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데뷔 10년을 맞은 슈퍼주니어가 15일 서울 삼성동 SM 코엑스 아티움에서 스페셜 앨범 데빌(Devil)’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를 열었습니다.


10년이 지난 지금도 그들의 위트와 재치는 여전했습니다.

 

기자간담회 시간이 예상보다 많이 늘어질 정도로 그들의 입담은 여전했습니다.


이번에 발표한 슈퍼주니어의 10주년 스페셜 앨범 데빌은 타이틀곡을 포함해 댄스, 발라드, 팝 등 다양한 장르의 총 10곡이 수록돼 있습니다.


특히 슈퍼주니어 K.R.Y, 슈퍼주니어 T, 슈퍼주니어 M, 슈퍼주니어 D&E 등 각각의 유닛별 특색 있는 음악과 사운드를 느낄 수 있는 곡들도 수록됐다는군요.

 

이번 슈퍼주니어 10주년 앨범이 특별한 이유는 가수 이승환, 밴드 자우림 김윤아, 장미여관 강준우, 에피톤프로젝트 등 대한민국 싱어송라이터들의 곡을 받아 한층 더 완성도 높은 음악을 선보였기 때문입니다.


그들의 입담은 간담회 내내 즐거움을 줬고 포토타임을 하는 마지막까지 초심을 잃지 않은 슈퍼주니어의 모습을 보였습니다.


역시 전 세계를 휘어 잡을만 했습니다.


슈퍼주니어 앨범 '데빌'16일 자정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됩니다.


30분정도 남았군요.


기대됩니다.


그들의 노래를 듣기전 사진으로 먼저 슈퍼주니어를 만나 보겠습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