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여자농구 최고의 얼짱 홍아란과 신지현이 서울 강남구 신사동 엘뮤 뮤직 스튜디오에서 노래 한곡을 녹음했습니다.

 

15일 오후 3시 정각이 조금 지난 후 도착한 스튜디오 안에는 생각보다 많은 사진기자와 카메라 기자들로 가득했습니다.

 

깜짝 놀랐습니다.

 

이미 홍아란과 신지현은 사진기자들의 플래시 세레를 받으며 노래를 부르고 있었습니다.

 

제목은 거위의 꿈......

 

홍아란과 신지현은 오는 18일 청주실내체육관에서 열릴 2014-15 여자 프로농구 올스타전에서 이 노래를 부를 계획입니다.

 

홍아란과 신지현은 선수들이 직접 만드는 <W 스페셜 공연>에서 특별한 공연을 할 예정이라 더욱 기대가 되는군요.

 

홍아란은 <거위의 꿈> 고음 부분에서 상당한 재능을 보였습니다.

 

실제 들어 본 노래는 상당한 수준(?)이었습니다.

 

신지현도 물론 상당한 재능(?)이 있더군요.

 

연습 말미에 모 회사 후배 사진기자의 요청 하나......

 

미모 몰아주기......

 

전 처음 무슨 소린가 했습니다.

 

헉, 미모 몰아주기를 하자는군요.

 

과연 할까?

 

이런 진짜 하는군요.

 

선배 얼짱 홍아란이 먼저 망가졌습니다.

 

선배가 망가졌으니 후배도 당연히 망가져야겠조.

 

최고의 후배 얼짱 신지현도 망가졌습니다.

 

그래도 즐거운 선후배 얼짱들의 유쾌한 녹음 현장이었습니다.

 

마지막으로 홍아란의 피아노에 신지현의 노래로 연출된 사진으로 신났던 녹음은 끝이 났습니다.

 

여자농구 얼짱 홍아란, 신지현이 부르는 거위의 꿈은 일요일 열리는 올스타전에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한편, 이번 여자농구 올스타전에서는 색깔이 좀 다른 볼거리도 있습니다.

 

KBS 개그콘서트의 '힙합의 신'팀과 '렛잇비' 팀이 하프타임 공연을 한다는군요.

 

'렛잇비'팀은 공군사관학교 군악대와 함께 애국가도 부른다고 합니다.

 

선수 소개는 '힙합의 신'의 디제이 퍼포먼스로 진행하고 경기가 끝나면 입장 관중 전체를 대상으로 팬 사인회도 갖는다고 합니다.

 

사랑스런 표정으로 누가 더 얼짱인지 겨루는것 같죠.

 

홍아란의 고음 처리에 힘들어 하고 신지현은 편안한 표정으로 중음 처리중...

 

 

 

홍아란, 고음땐 완전 망가지는군요. 반면 신지현은 편안합니다.

 

 

 

 

좁은 스튜디오를 꽉 메운 취재진들입니다. 취재 경쟁이 장난 아니었습니다.

 

 

 

둘의 시선이 제게로 왔군요. 역시 저의 흰머리는 시선 집중하기에 딱입니다. 제 별명이 흰머리 소년이기도 하거든요. ㅎㅎ

 

홍아란의 미모 몰아주기. 아! 근데 이 사진 길이길이 남을 텐데 괜찮을지....

 

이제 망가져야 하는 신지현, 난감한 모양입니다.

 

그러나 어쩌겠어요. 선배 홍아란이 했는데 후배 신지현도 해야죠. 완벽한 미모 몰아주기였습니다.

 

마지막으로 피아노 연출샷.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Total
9,040,732
Today
211
Yesterday
294
링크
«   2020/03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