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부산은 늘 포근한 저의 고향입니다.

비록 꼴찌를 하고 있지만 최고의 팀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가 있고 최고는 아니지만 부산 아이파크 축구단이 있고 겨울 스포츠를 지배하는 KT 소닉붐 농구단이 있습니다.

그런데 지금까지 부산에 단 한번도 없었던 여자프로농구팀이 창단을 했습니다.

BNK 썸 여자프로농구단이 그 주인공입니다.

BNK는 24일 부산 롯데호텔 크리스탈볼룸에서 공식 창단식을 개최했습니다. 

BNK는 지난해 WKBL이 위탁 운영했던 OK저축은행 농구단을 BNK캐피탈이 인수하는 형태로 신규 창단됐습니다. 

유영주 감독을 비롯해 코치진 전원을 여성으로 선임하는 등 새로운 변화를 시도했습니다. 

이날 BNK는 처음으로 선수 유니폼, 엠블럼, 마스코트 등을 공개했고 구단 홈구장은 금정체육관으로 정했습니다. 

금정체육관이 가기가 참 만만찮은 곳인데.....

이날의 최고 하이라이트는 유니폼 발표 이벤트였습니다.

주장 정선화 부터 진안, 노현지, 김소담, 구슬이 패션 모델 못지 않는 포즈로 많은 박수를 받았습니다.

오늘 경향신문 체육면 사진 제목이 '유니폼의 완성은 포즈'이더군요.

아래쪽에 유니폼 발표에 나선 선수들의 멋진 포즈 사진이 있습니다.

감상합시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Total
8,951,212
Today
225
Yesterday
357
링크
«   2019/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