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윙크보이 이용대가 한팀을 꾸린지 3개월 남짓된 고성현과 한조를 이뤄 세계 최강의 복식조 덴마크 마티아스 보에-카르스텐 모겐센을 꺾고 코리아오픈 남자복식 정상에 올랐습니다.

 

13일 오후 서울 올림픽공원 SK핸드볼경기장에서 열린 대회 남자복식 결승전에서 2-1(19-21 21-13 21-10)로 역전승 했습니다.

 

이용대는 2012 런던올림픽 이후 은퇴를 선언한 정재성을 대신해 고성현과 같이 한조를 이뤄 지난해 10월부터 연습을 했다고 하는군요.

 

지난해 10월 세계랭킹 151위로 출발했던 이용대-고성현 조는 채 세 달도 되지 않아 현재 세계랭킹 10위로 껑충 뛰어올랐습니다.

특히 이번 코리아오픈 대회 우승으로 다음 주 발표될 세계랭킹에서는 5위권까지 바라볼 수 있게 됐다고 하는군요.

 

고성현의 멋진 드롭샷이 상대 코트 중앙에 떨어지는 순간, 스탠드를 가득 메운 5000여 관중들은 기립박수를 쳤습니다.

 

1시간4분 동안의 접전 끝에 2-1 짜릿한 역전우승이 결정되는 순간이었죠.

 

이용대는 코트에 앉아 두주먹 불끈쥐고 포효했습니다.

 

우승상금만 7만9000달러, 세계배드민턴연맹(BWF) 슈퍼시리즈 프리미어 중 가장 많은 상금이 걸린 경기입니다.

 

어려운 상대를 제압하고 올시즌 첫 우승을 차지한 이용대-고성현조에게 축하 인사를 전합니다.

 

물론 생생한 그들의 플레이 사진으로 말이죠.

 

 

 

 

 

 

 

 

 

 

 

 

 

 

 

 

 

 

▼▼ 사진이 마음에 드시면 아VIEW ON 버튼을 눌러주세요.▼▼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Total
8,940,019
Today
237
Yesterday
858
링크
«   2019/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