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스포츠꽝

초보감독 강동희 프로데뷔 첫승

노가다찍사 2009. 10. 16. 10:52


728x90
초보감독 강동희가 스타감독 허재를 누르고 프로감독 데뷔 첫승을 신고했습니다.
KCC
허재 감독과 동부 강동희 감독은 2009~2010 KCC 프로농구 개막전 전날인 지난 14일 전주에서 저녁식사를 했다고 합니다.
삼보 시절 한솥밥을 먹었던 최형길 KCC 단장이 주선한 자리였다네요. 
초보 감독 강 감독은 그 자리에서 "생각대로 안된다"며 고충을 털어놓았다고 합니다.
이에 허 감독은 "감독 생활 10년을 해도 마찬가지일 것"이라며 후배의 괴로운 마음을 진정시켰다고 합니다.
둘은 그러면서 "올 시즌 같이 잘해보자"며 의기투합했다고 합니다. 

KCC-동부전이 벌어진 15일 전주실내체육관. 친한 두 감독의 맞대결은 흥미로운 라이벌전이었다.
현역 시절 각자의 포지션에서 최고였던 둘은 사령탑으로서도 엎치락 뒤치락했다.
결과는 강 감독의 승리. 그의 사령탑 데뷔전 첫경기 모습을 지금부터 둘러 봅시다.
초반 담담하던 그도 어쩔수 없나 봅니다.
목소리도 커지고 답답함도 더해갑니다.
경기가 안풀릴땐 답답함에 땀도 닦아 봅니다.
길지도 않는 머리를 쥐어짜도 봅니다.
목소리가 터져라 작전 지시도하고 선수들을 독려합니다.
그러나 결국 첫승을 기록하고 선배 감독 허재로부터 축하를 받는군요.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댓글
댓글쓰기 폼